송중기 측, 송혜교와 열애설 부인 "송혜교 일정 몰라…발리 여행은 친구들과 간 것" (공식입장)

• 최종수정 :

본문내용

열애설에 휩싸인 송혜교와 송중기 <사진=이형석 사진기자>

[뉴스핌=박지원 기자] 배우 송중기가 송혜교와 중국발 열애설을 부인했다.

송중기의 소속사 블러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19일 오전 뉴스핌에 “송중기와 송혜교의 열애설은 사실이 아니다”라고 밝혔다.

이 관계자는 “송중기가 ‘군함도’ 제작발표회 전에 친구들과 함께 발리 여행을 갔다. 하지만 개인적으로 간 것일 뿐”이라며 “송혜교 씨의 일정에 대해서는 전혀 모른다”고 덧붙였다.

한편, 앞서 지난 16일 시나닷컴을 비롯한 중국 언론들은 송중기와 송혜교가 발리 여행을 떠났다며 열애설을 제기했다.

KBS 2TV 드라마 ‘태양의 후예’에서 호흡을 맞춘 두 사람은 드라마 종영 이후에도 열애설에 휩싸인 바 있다.

송중기는 오는 7월 영화 ‘군함도’ 개봉을 앞두고 있다.

[뉴스핌 Newspim] 박지원 기자 (pjw@newspim.com)

페이스북 바로가기

SNS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뒤로가기목록보기 맨위로위로

많이 본 뉴스

최신 카드뉴스

텍스트링크 메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