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영화 ‘택시운전사’ 관람...힌츠페터 기자 부인 동반

본문내용

[뉴스핌=송의준 기자] 문재인 대통령이 13일 5.18광주민주화운동의 참상을 기록한 독일 기자의 얘기를 담은 영화 ‘택시운전사’를 관람했다.

썸네일 이미지
문재인 대통령 <사진=뉴스핌DB>

청와대는 이날 문 대통령이 이날 오전 용산CGV에서 이 영화의 주인공이자 고인이 된 위르겐 힌츠페터 기자의 부인과, 부인의 동생, 이 영화를 만든 장훈 감독과 배우 송강호, 유해진 씨 등과 영화를 관람했다고 밝혔다.

청와대에선 임종석 비서실장과 윤영찬 국민소통수석, 고민정 부대변인 등이 함께 했다. 

 

[뉴스핌 Newspim] 송의준 기자 (myminds@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