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전과 가구를 한곳서 산다…콜라보 매장 눈길

본문내용

[뉴스핌=이에라 기자] 가전과 가구를 한 곳서 볼 수 있는 매장이 눈길을 끌고 있다.

​가전유통 기업 롯데하이마트는 오는 13일 경남 창원시 하이마트 상남점에 가구업체 한샘과 ‘콜라보 매장’을 연다고 12일 밝혔다.

5층 매장 중 3층을 하이마트에서 판매하는 가전제품과 한샘에서 판매하는 가구를 활용해 쇼룸 형식으로 구성했다. 

매장은 침실, 서재, 거실 등 집 안의 여러 방들을 재현한 쇼룸 형태로 꾸몄다.

소비자들은 가전제품과 가구가 방의 용도에 맞게 배치되어있는 공간을 체험하고, 제품을 구매할 수 있다.

가전 매장에 꾸며진 가구나 가구 매장에 디스플레이한 가전제품을 살 수 없어 두 번 이상 발품을 팔아야 했던 소비자들은 한 번에 편하게 원스톱 쇼핑을 할 수 있게 됐다.

롯데하이마트는 이번 한샘 콜라보 매장과 더불어 하이마트 상남점을 전면 리뉴얼했다.

삼성전자의 최신 프리미엄 생활·주방 가전제품들을 직접 사용해보고 상담을 받을 수 있는 ‘삼성 SLS(삼성전자 라이프스타일 쇼룸)관’도 들어섰다.

다이슨 청소기, 드라이어, 선풍기 등을 체험할 수 있는 ‘다이슨 브랜드관’, 다양한 프리미엄 안마의자를 체험하고 구매할 수 있는 ‘바디프랜드 브랜드관’ 등을 갖췄다.

롯데하이마트 김현철 상품본부장은 “김포공항점에 오픈한 국내 최초 프리미엄 카메라 전문관에 이어 이번에는 가구 브랜드와 콜라보 매장을 선보이게 됐다"며 “롯데하이마트는 고객들이 즐겁고 편리하게 쇼핑할 수 있는 다양한 콘셉트의 매장을 지속적으로 오픈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설명) 롯데하이마트는 오는 13일 경남 창원시 하이마트 상남점에 가구 ‘콜라보 매장’을 연다.  

 

 

[뉴스핌 Newspim] 이에라 기자 (ERA@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