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교통공사, 2017년 신입사원 공개채용...20일까지 원서접수

본문내용

[뉴스핌=김규희 기자] 서울 지하철 1~8호선을 운영하는 서울교통공사가 2017년 신입사원을 공개모집한다.

채용 인원은 429명이다. 일반신규 336명, 고졸 기능인재 43명, 장애인 35명, 보훈대상자 14명을 구분해 선발할 예정이다.

썸네일 이미지

지방공기업 중 선도적으로 국가직무능력표준(NCS) 기반 직무능력중심 채용을 도입했다. 입사지원서 및 면접 시험에서 출신지역, 가족관계, 신체조건, 학력 등 차별적 요소를 완전히 배제한 블라인드 채용도 함께 실시된다.

제2종 전기차량운전면허 소지자는 지원 분야에 관계없이 가산점을 부여한다. 직무능력 및 기술력을 갖춘 지원자를 우대한다.

일반신규 분야는 사무 155명, 승무 72명, 차량 27명, 기술 81명, 영양조리 1명을 모집하며 학력·연령 등 지원 자격에는 제한이 없으나 업무 특성상 주·야간 교대근무가 가능해야 한다.

다만 승무는 제2종 전기차량운전면허 소지가 필수다. 영양조리는 관련 면허 및 경력이 있어야 지원할 수 있다.

고졸 기능인재 분야는 사무 13명, 차량 9명, 기술 21명을 선발한다. 서울시내 기술·기능계 고등학교 졸업(예정)자로 상위 석차비율은 30% 이내이며 학교장의 추천을 받아 지원할 수 있다.

사회적 약자 배려 차원에서 장애인 35명, 보훈대상자 15명도 함께 모집한다. 이들 중 사무 28명, 차량 6명, 기술 16명을 선발한다.

입사지원서 접수기간은 13~20일. 공사 인터넷 홈페이지(www.seoulmetro.co.kr)를 통해 접수하면 되고, 필기시험은 다음달 5일 실시될 예정이다.

썸네일 이미지
서울교통공사가 2017년 신입사원을 공개모집 한다. 표는 채용직종 및 인원. [서울시 제공]

 

[뉴스핌 Newspim] 김규희 기자 (Q2kim@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