숙박 O2O 야놀자vs여기어때 '연말 호캉스족 유치전'

본문내용

[ 뉴스핌=성상우 기자 ] 숙박 O2O(Online to Offline) 스타트업들의 관심이 '호텔'로 쏠리고 있습니다. 최근 '호캉스족(호텔에서 휴가를 보내는 사람들)'증가 추세를 타고 '호텔 예약' 서비스에 힘을 싣고 있습니다. 업계 라이벌인 '여기어때'와 '야놀자' 역시 연말 호텔 예약 성수기를 놓고 본격 이용자 유치 경쟁에 돌입했습니다.

8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숙박 O2O 양대 업체 '여기어때'와 '야놀자'는 각종 패키지 및 가격할인 등을 포함한 호텔 상품과 신규 서비스를 준비 중입니다. 특히, 호텔 전용 예약 앱 '호텔타임'과 '호텔나우'를 통해 올해 호텔업계 트렌드인 호캉스족을 겨냥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는 방침입니다.

썸네일 이미지
'호텔타임'과 '호텔나우' 앱 화면 캡쳐

호캉스족은 호텔에서 휴가를 보내는 사람들을 일컫는 말입니다. 최근 구매력을 가진 20·30(20~30대) 이용자들 사이에서 비싸더라도 쾌적하고 안락한 휴식을 즐기고자하는 욕구가 확산되면서, 이들을 중심으로 휴일동안 호텔에서 머무는 '호텔 스테이' 이용이 대중화되고 있죠.

숙박 O2O 업체들 입장에선, 호텔 객실 이용금액이 모텔보다 적게는 몇 만원에서 최대 30~40만원 가량 더 비싸기 때문에 모텔 상품보다 구미가 더 당기죠. 

이에 여기어때는 호텔타임과 공동으로 ▲크리스마스 기획전 ▲일출 명소 기획전 ▲스키장 기획전 등 3건의 프로모션으로 연말 호캉스족 선점에 나섰습니다.

크리스마스 기획전은 코트야드 메리어트 서울 남대문·임피리얼 팰리스 서울 등 전국 주요 호텔 30곳과 제휴, 객실 특가 예약 및 크리스마스 기념 특전을 제공하는 형태로 준비 중입니다. 일출 기획 특가전은 경포대·해운대·성산 일출봉 등 약 20곳의 전국 주요 일출 명소 인근 호텔과 펜션에서 제공되며, 용평리조트·휘닉스파크·엘리시안강촌·하이원리조트 등 전국 5개 스키장에선 호텔·펜션 특가와 스키용품 렌탈샵 할인혜택 등 연말 스키장 기획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입니다.

기존 진행 중인 ▲스파&온수풀 특가전과 ▲커플 특가전이 각각 최대 80%와 60%의 객실료 할인을 제공하는 만큼, 신규 진행 예정인 기획전에도 파격적인 할인 혜택이 포함될 것이라는 게 회사측 입장입니다.

썸네일 이미지
호텔타임 객실예약 화면

야놀자는 호텔나우에 새로운 형태의 호텔 예약 시스템 '프라이빗딜'을 적용, 호캉스족을 공략합니다. 프라이빗딜은 객실 당일 예약에 한해 이용자가 원하는 가격을 직접 제안하면 호텔측이 이를 실시간으로 확인 및 승낙하는 방식의 서비스죠. 호텔나우 앱의 '#프라이빗딜' 탭에서 원하는 호텔의 객실 타입과 원하는 가격을 적기만 하면 됩니다.

이같은 숙박 O2O 업체들의 호텔 프로모션 경쟁이 심화됨에 따라 호텔 객실 이용 금액은 점차 하향 평준화되는 추세입니다. 그러나 가격하락에도 이용객들이 전체 숙박 O2O 업체들의 매출은 증가추세입니다. 

썸네일 이미지
호텔나우 객실 예약 화면

실제로 여기어때는 상반기 처음으로 거래액 1400억원을 돌파했고, 하반기 들어선 비모텔 거래 비중이 50%를 넘어서는 등 호캉스족 덕을 톡톡히 봤습니다. 야놀자의 호텔나우 역시 올해 3분기 매출이 지난해 3분기 대비 362% 상승하는 등 호텔 수요 성장이 최근 실적을 견인했습니다.

여기어때 관계자는 "'여기어때', '호텔타임'과 같은 숙박앱의 등장으로 호텔 이용비용이 낮아졌다"면서 "이에 호텔 이용 연령대가 30대 위주에서 20대로 내려왔고 이용빈도도 크게 증가하는 추세다. 연말을 맞아 마련한 테마별 기획전 및 행사를 통해 호텔 이용자들을 더 공격적으로 확보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썸네일 이미지

 

[뉴스핌 Newspim] 성상우 기자 (swseong@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