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항서 규모 2.2~2.3 여진 두차례 발생

지난달 15일 포항 지진 이후 여진 총 70회

본문내용

[뉴스핌=이에라 기자] 9일 오전 경북 포항에서 두차례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대구기상지청 등에 따르면 오전 1시 49분과 오전 2시 39분에 포항시 북구 북북서쪽
7km 지역에서 각각 규모 2.2와 2.3의 지진이 발생했다.

지진이 발생한 깊이는 각각 8km,9㎞다.

대구기상지청은 두차례 여진에 대해 '계기 진도 최대진도 Ⅲ'이라고 표기했다.

'최대진도 Ⅲ'은 건물 위층에 있는 사람이 미세하게 느끼며 정지한 차량이 약하게 흔들리는 수준을 뜻한다.

이번 지진은 지난달 15일 포항에서 규모 5.4의 지진이 발생한 데 따른 여진으로 파악되고 있다. 지금까지 발생한 여진 횟수는 총 70회다. 

 

썸네일 이미지
경북 포항에서 발생한 진도 5.4의 강진으로 외벽이 훼손된 포항 한동대학교 캠퍼스 건물 /이형석 기자 leehs@

[뉴스핌 Newspim] 이에라 기자 (ERA@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