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석 만난 김성태, “UAE 공방 종결...국익 차원서 판단”

국회서 만나 1시간 30분 동안 회동

본문내용

[뉴스핌=김선엽 기자] 자유한국당 김성태 원내대표와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이 12일 만났다.

김 원내대표와 임 실장은 이날 오후 국회에서 1시간 30분 동안 회동을 갖고, UAE(아랍에미레이트) 특사 의혹을 비롯한 주요 국정 현안에 대해 의견을 나눴다.

면담 직후 양측은 공동발표문을 통해 "더 안전하고 효율적인 원전정책으로 해외 원전수주에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또 "국가 간 신뢰와 외교적 국익을 위해 정부 간 연속성이 있어야 한다는데 의견을 모았다"며 "국익과 관련한 문제일수록 야당에 잘 설명하고 협력을 구할 것을 약속했다"고 입을 모았다.

자유한국당은 "임 실장 UAE 특사 의혹에 대해서는 국가적 신뢰와 국익 차원에서 판단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썸네일 이미지
12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 국회를 찾은 임종석 청와대 비서실장(사진 오른쪽)이 김성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만나 악수를 나누고 있다.<사진=뉴시스>

 

[뉴스핌 Newspim] 김선엽 기자 (sunup@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