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나은, 'GIRLS CAN DO ANYTHING' 문구가 문제?…SNS에서 논란 되자 삭제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뉴스핌=양진영 기자] 걸그룹 에이핑크 멤버 손나은이 SNS에 올린 사진이 논란이 되자 삭제했다.

손나은은 13일 인스타그램에 "아침 부은 얼굴 'GIRLS CAN DO ANYTHING'"이라는 글과 사진을 공개했다.

손나은은 현재 화보 촬영차 미국 뉴욕에 머물고 있다. 이 사진은 현지의 한 식당에서 찍은 것으로 보인다. 그 중 손나은의 휴대폰 케이스에 적힌 'GIRLS CAN DO ANYTHING'이란 문구가 발단이 됐다.

썸네일 이미지

이 문구를 본 일부 네티즌들은 페미니스트를 대변하는 문구가 아니냐며 SNS 댓글로 언쟁을 벌였다. 해당 문구는 한 패션 브랜드에서 내놓은 슬로건으로도 알려져 있다.

댓글로 네티즌들의 설전이 이어지자, 손나은은 인스타그램에서 이 사진을 삭제했다.  

[뉴스핌 Newspim] 양진영 기자 (jyyang@newspim.com) 사진=손나은 인스타그램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