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치 있는 소비"… 연휴 소비도 '미닝아웃·소확행' 대세

본문내용

[뉴스핌=장봄이 기자] 올해 소비 트랜드인 '소확행·미닝아웃'이 연휴를 앞두고 다시 떠오르고 있다.  

'소확행'은 작지만 확실하게 실현 가능한 행복, '미닝아웃'은 정치·사회적 신념과 같은 자기 만의 의미를 소비를 통해 적극적으로 표현하는 것을 뜻한다.

15일 업계에 따르면 가족·지인이나 나를 위한 소비가 많아지는 설 연휴를 맞아 소비 트랜드가 반영된 다양한 상품이 대세를 이루고 있다.

썸네일 이미지
시내 면세점을 쇼핑하고 있는 모습.(참고사진) <사진=김학선 사진기자>

우선 저렴한 가격으로 상대적인 만족감을 얻을 수 있는 화장품이 인기다. 아모레퍼시픽은 마스크팩 정기 배송을 운영하고 있다. 디스테디의 '4스텝 마스크 플랜'은 10일간 총 4단계의 마스크팩 사용 루틴을 체계적으로 설계해 1일 1팩을 제안한다.

특히 피부가 턴오버 주기에 맞춰 조금씩 달라지기 때문에 이를 고려한 마스크팩을 추천한다. 각질 관리로 피부결을 정돈해주는 클리어링 제품(1단계)부터, 피부 보호막을 형성해 장벽을 강화해주는 베리어 제품(4단계)까지 경험할 수 있다. 

차 한잔의 여유로 누리는 소확행도 젊은층을 중심으로 뜨고 있다. 오설록은 '러블리티박스'를 선보였다.  달콤하고 향긋한 블렌디드 티로 휴식에 도움을 준다는 것. 

티박스는 오설록의 베스트셀러인 총 4가지 티(웨딩그린티, 삼다연 제주영귤, 달빛걷기, 레드파파야 블랙티)로 구성돼 있다.

투썸플레이스는 가족과 짧은 휴식을 취할 수 있는 이색 카페를 소개했다. 제주 애월한담점, 김포DT(Drive-Thru)점, 춘천 구봉산점 등이다.

제주 애월한담점은 아름다운 석양으로 유명한 한담 해변에 자리잡고 있다. 매장 의자에 앉아 애월의 맑고 푸른 바다를 바라보며 커피와 차를 즐길 수 있는 장소다.

김포 DT점은 운전자들을 위해 먹기 편한 델리박스, 핫도그 등 '그랩앤고(Grab&Go)' 제품이 특징이다.

먹거리에서는 미닝아웃이 새로운 기준으로 인식되고 있다. 특히 친환경·동물복지에 대한 소비자 관심이 높아졌다. 동물복지인증 유정란 등 특정 제품도 인기를 끌고 있다.

풀무원계열의 친환경 식품 전문 유통기업 올가홀푸드는 넓은 평사에서 1평당 9마리 이하의 닭을 키우면서 이들이 낳은 유정란을 선별해 판매하고 있다.

또 매일유업 상하농원은 동물복지 공식 인증 지역 농가와 상생해 자연 친화적인 ‘동물복지 유정란’을 생산하고 정기배송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

업계 관계자는 "짧은 연휴 기간에도 휴식을 즐기며 상대적인 만족감을 추구하는 소비자들이 많아지고 있다"면서 "가심비·욜로에 이어 소확행 등이 소비 시장의 트렌드로 자리 잡았다"고 설명했다.  

 

[뉴스핌 Newspim] 장봄이 기자 (bom224@newspim.com)

© 뉴스핌 & Newspim.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NDA TV

더보기>

SNS

SPONSOR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