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월가 전문가, 암호화폐 업계 뛰어든다

도이체방크 윌리엄 힐리, 판테라캐피탈로 이동
인사이드ETF 맷 휴건, 비트와이즈 자산운용으로

본문내용

[뉴스핌=김성수 기자] 전통적 금융상품을 다루던 월가 전문가들이 암호화폐 업계로 이동하고 있다.

썸네일 이미지
판테라캐피탈 로고

20일(현지시간) CNN 데일리 뉴스에 따르면 도이체방크(DB)의 매니징 디렉터였던 윌리엄 힐리는 다음달 1일부터 미국 투자회사 판테라캐피탈(Pantera Capital)에 합류한다.

판테라캐피탈은 운용자산 규모가 7억2400만달러(약 7775억원)에 이르며, 최근 블록체인에 주력한 세번째 벤처펀드를 출시했다. 이 벤처펀드는 P2P 거래와 핀테크, 인공지능(AI), 머신러닝 분야에 주력할 방침이다.

앞서 판테라캐피탈은 새로운 암호화폐의 초기 출시(ICO)에만 투자하는 1억 달러(약 1074억원) 규모의 헤지펀드를 조성한 바 있다.

윌리엄 힐리는 도이체방크의 헤지펀드 우수고객 그룹(Hedge Fund Priority Client group)을 공동 설립했고 도이체방크의 미국 헤지펀드 전략을 세우는 데 핵심적인 역할을 맡은 인물이다.

힐리는 성명에서 "지금은 대변환기"라며 "최근의 블록체인 및 디지털 통화 환경은 신흥시장과 대체자산 운용 업계가 기관들의 운용 접근 쪽으로 옮겨가던 때를 연상시킨다"고 말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도이체방크는 투자은행(IB) 부문에서 250~500개 일자리를 삭감할 예정이다.

또한 인사이드 상장지수펀드(ETF)의 최고경영자(CEO)였던 맷 휴건은 암호화폐 인덱스펀드를 최초로 운용한 업체인 비트와이즈 자산운용으로 자리를 옮긴다. 휴건은 연구개발(R&D) 분야 부회장이 될 예정이다.

 

[뉴스핌 Newspim] 김성수 기자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