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 태국, 암호화폐 거래 소득에 10% 과세…제도화 첫걸음

본문내용

[뉴스핌=김성수 기자] 태국 정부가 암호화폐 거래로 얻은 자본소득에 10% 세금을 부과할 예정이다. 이는 태국 정부가 암호화폐 제도화에 나서는 첫걸음으로 해석된다.

썸네일 이미지
<사진=블룸버그>

13일 태국 일간지 방콕포스트는 재무부 소식통을 인용, 태국 국세청이 이날 각료회의에서 암호화폐 거래로 발생한 소득에 10% 양도소득세를 부과하도록 법규 개정을 제안할 것이라고 보도했다.

이번 과세는 암호화폐와 암호화폐공개(ICO)를 포괄적으로 규제하기 위한 칙령의 한 부분이다. 주식 투자에 붙는 배당소득세가 암호화폐에도 적용될 것이라고 소식통은 전했다.

앞서 솜낏 자뚜스리삐딱 태국 경제 담당 부총리는 태국 정부가 ICO와 암호화폐를 규제하기 위한 신규 법을 이달 안에 마련할 것이라고 밝혔다.

암호화폐는 일반 '통화'가 아닌 '디지털 자산'으로 분류될 것이며, 모든 암호화폐에 대한 규제 권한은 태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가질 전망이다. 

[뉴스핌 Newspim] 김성수 기자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