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민카페‧툴린 사우나...핀란드 신상 어트랙션을 소개합니다

본문내용

[뉴스핌-김유정 여행전문기자] 핀란드를 이미 다녀왔던 여행객이라도 다시 찾을 이유가 생겼다. 올 해 신규로 생기는 핀란드 어트랙션 때문. 도서관부터 사우나, 호텔, 무민 카페까지 다양한 어트랙션이 선보이니 핀란드여행 계획을 세울 때 참고하자.

◆ 우디-헬싱키 중앙 도서관 (Oodi-Helsinki Central Library)

썸네일 이미지

핀란드 헬싱키에 올 해 말 오픈 예정인 우디 헬싱키 중앙도서관은 핀란드의 수도 헬싱키 도시를 방문하는 모든 사람을 위한 공공장소로 기획됐다. 전통적 도서관의 역할과 더불어 독서실, 작업실, 영화관, 카페와 레스토랑 시설이 모두 구비된 복합문화공간으로 가족, 연인, 친구 등 누구와 방문하더라도 함께 즐길 수 있다. 설계 및 시설에 대한 세부적 소개, 공사 과정까지 공식 웹사이트에서 확인 가능하다.

◆ 툴린 사우나 (Tullin Sauna) 

썸네일 이미지

탐페레는 핀란드에서 가장 긴 역사를 지닌 공중 사우나 라야포르티(Rajaportti)가 있어 사우나의 수도로 불리기도 한다. 사우나의 수도에서 제안하는 새로운 개념의 레저 공간 툴린 사우나는 오는 4월1일에 선보인다. 루프탑 사우나와 실내 가스트로 펍으로 꾸며진 툴린 사우나는 전담 셰프가 퀄리티 있는 핀란드의 제철음식을 선보인다. 도보 쪽으로는 나무로 만들어진 온탕이 생길 예정이다. 도심 한 가운데 위치한 시청 맞은 편에 위치해 있어 누구나 쉽게 즐길 수 있는 휴식처가 될 전망이다.

◆ 라우콘토리 사우나 (Laukontori Sauna)

썸네일 이미지

탐페레에 위치한 라우콘토리 사우나는 사우나와 레스토랑을 결합한 레저 공간으로 오는 5월 1일에 오픈한다. 파하야르비(Pyhajarvi) 호숫가에 위치해 사우나와 호수 수영을 반복하는 핀란드 전통 방식으로 사우나를 즐길 수 있다. 건물의 테라스가 호수를 바라보는 형태로 설계되어 뛰어난 경관도 갖췄다. 레스토랑 운영에는 핀란드 스타 셰프 Sara La Fountain가 합류했다.

◆ 무민 카페 (Moomin Café)

썸네일 이미지

탐페레의 첫 번째 무민 카페가 오는 4월 라티나 쇼핑 센터(Ratina shopping center)에 문을 연다. 무민 가족의 라이프스타일을 본받아 집에서 구운 것 같은 디저트를 판매하고 가족친화적 공간을 제공할 예정이다. 내부는 무민 삽화와 무민을 활용한 디자인으로 꾸며지게 된다. 핀란드 내 무민 카페는 헬싱키, 로바니에미, 탐페레 등에 총 여덟 곳이 있다.

◆ 호텔 세인트 조지 (Hotel St. George)

썸네일 이미지

1840년대에 지어진 건물을 리노베이션 한 세인트 조지 호텔이 오는 4월 1일에 문을 연다. 인테리어, 서비스에 그 동안의 핀란드 역사를 그대로 반영했다. 1만m2의 넓이에 7층으로 이루어진 건물로 148개 객실이 준비되어 있다. 스파, 윈터 가든, 레스토랑과 베이커리 & 바도 운영 예정이다. 스위트룸 종류의 하나인 핀란디아 스위트는 핀란드 100주년 콘셉트로 구성됐으며 포에트리 스위트는 핀란드의 문화유산을 콘셉트로 잡았다.

[뉴스핌 Newspim] 김유정 여행전문기자 (youz@newspim.com) 출처(핀란드 관광청)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