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석 "필요하다면 언제든지 서훈·정의용 방북 가능성 열려있다" (3보)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장동진 기자 =

 

jangd8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