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명동거리는 '개문냉방 영업중'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서울=뉴스핌] 이형석 기자 = 폭염이 일주일이 넘게 이어지고 있는 18일 오후 서울 중구 명동거리 상점에서 개문냉방 영업을 하고 있다. 정부는 지난 2012년 이후 개문냉방 영업을 제한하고 있지만 형식적으로 이뤄진 단속으로 큰 효과를 보지 못하고 있다. 2018.07.18 leehs@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