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2일 '블록페스타 2018' 개최...서울시 후원

22~23일, 서울 SETEC(학여울역 국제회의장 및 제1전시장)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지완 기자 =블록페스타 2018(Blockfesta 2018)이 오는 22일부터 23일까지 양일간 서울 SETEC(학여울역 국제회의장 및 제1전시장)에서 열린다. 블록페스타에 블록체인 혁신을 이끄는 각국 지도자와 암호화폐 거래소 대표가 한 자리에 모인다. 

'블록페스타 2018'은 블록체인 암호화폐 전문뉴스 블록미디어와 블록체인 산업진흥협회가 공동 주최하고 서울시가 후원하는 행사다.

이 행사는 건전한 암호화폐 생태계 조성과 블록체인 기술 발전을 위해 현안을 논의하고 통찰력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행사에는 박원순 서울시장과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 전하진 블록체인 협회 자율규제위원장, 김형주 블록체인 산업진흥협회 이사장이 참가할 예정이다.

해외에서는 토니G로 더 알려진 안타나스 구오가 유럽의회의원, 대만의 비탈릭 부테린으로 불리는 제이슨 수 국회의원 등이 참석해 블록체인 산업과 규제에 대한 인사이트를 공유한다.

썸네일 이미지
비트코인 로고 [사진=로이터 뉴스핌]

암호화폐 거래소 대표도 모두 한 자리에 모인다. 업비트, 후오비, 코빗, 코인원, 오케이코인, 고팍스 대표가 모두 참가해 가상화폐 생태계 발전을 위한 의견을 나눌 예정이다.

이번 행사에는 블록 체인 기술의 발전 및 규제 방향, 건전한 암호화폐 생태계 조성 등 전 세계적인 업계 이슈를 주제로 한 발표와 토론이 있을 예정이며, 글로벌 스타트업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대한 소개도 진행될 예정이다.

구체적으로는 △ 규제의 역할  △거버넌스와 ICO: 자율규제 국가 사례와 비교 △거래소 보안 무엇이 문제인가 △중심화거래소 vs 탈중심화거래소  △암호화폐 거래소의 미래는  △토큰 이코노미, 이대로 괜찮은가 △블록체인 프로젝트에 대한 가치평가 △블록체인 인베스트먼트 트렌드 △넥스트 제너레이션 블록체인(블록체인 프로토콜) △퍼블릭 블록체인의 한계와 프라이빗 블록체인 △소셜미디어의 부상과 블록체인 △ A.I와 블록체인 △사물인터넷 블록체인 등을 주제로 강연과 토론이 펼쳐질 예정이다.

블록페스타 '2018' 행사는 온오프믹스를 통해 접수 가능하며, 참가비는 '얼리버드'로 신청할 경우 할인된 금액에 등록할 수 있다.

swiss2pac@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