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방,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수상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신정 기자 = 부동산 O2O 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이 코리아빅데이터어워드에서 유통부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12일 다방에 따르면 전날 서울 중구 밀레니엄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 5회 코리아빅데이터어워드 시상식에서 유통부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받았다.

다방은 부동산 매물 데이터 활용을 통해 국내 부동산 정보 불균형 해소 및 투명성 강화에 기여한 공을 인정받아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에 선정됐다.

썸네일 이미지
다방은 12일 서울 중구 밀레니엄힐튼 호텔에서 열린 제 5회 코리아빅데이터어워드 시상식에서 유통부문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사진=다방]

지난 2013년 창업 초기부터 데이터 활용의 중요성을 인지한 다방은 매물 및 사용자 행동 이력 데이터를 분석했다. 창업 5년차에는 데이터 분석 전문가들을 영입해 자체 데이터분석센터를 설립, 누적된 1000만 매물 정보 분석을 통해 다방면 스코어 , 매물시세, 서울 원룸, 투∙쓰리룸 임대 시세 리포트 등 데이터 기반 부동산 정보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다방이 국내 최초로 개발한 매물 지수 시스템 '다방면 스코어'는 매물 분석 알고리즘으로 집의 다양한 조건을 분석, 점수화한다. 매물시세와 서울 원룸, 투∙쓰리룸 임대 시세 리포트는 매물의 지역과 형태에 따른 임대 시세를 분석하고 매물 데이터와 인공지능 기술을 결합한 'AI 부동산 권리 분석 서비스'는 매물 안전도 분석 보고서를 제공한다.

스테이션3 대표는 "창업 후 6년 간 국내 부동산 시장에 산재돼 있던 매물 데이터를 수집 및 분석하는데 집중했다"며 "앞으로 데이터 기반 부동산 정보 서비스 고도화를 통해 고객 편의성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aza@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