매일 막히는 한강 다리, 통행량 1위는 한남대교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김성수 기자 = 한강 다리 중에서 경부고속도로와 연결되고 강남과 한남동, 이태원, 남산 1호 터널을 잇는 한남대교가 남·북향 모두 통행량이 가장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12일 황희 의원(더불어민주당·서울 양천갑)이 서울시에서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한강 다리별 통행량이 가장 많은 교량은 한남대교로 조사됐다. 한남대교 통행량은 남향이 일일 평균 9만7008대, 북향이 10만4442대로 조사됐으며 일일 평균 통행량은 20만1450대로 집계됐다.

썸네일 이미지
[표=황희 의원실]

남향으로는 한남대교에 이어 성산대교가 9만713대로 통행량이 많았다. 성수대교, 양화대교, 영동대교, 청담대교, 가양대교, 잠실대교, 마포대교, 행주대교, 한강대교가 뒤를 이었다.

반면 여의도에 위치한 원효대교(남향)와 서강대교(북향)는 차량 통행량이 가장 적었다.

남향 중에서는 원효대교가 2만6796대로 통행량이 가장 적었다. 이어 서강대교, 올림픽대교, 동작대교, 동호대교, 천호대교, 반포대교 순으로 통행량이 적었다.

북향으로는 한남대교에 이어 역시 성산대교가 8만1497대로 두 번째로 많았다. 다음으로는 양화대교, 마포대교, 청담대교, 영동대교, 가양대교, 성수대교, 한강대교, 잠실대교, 행주대교 순이었다. 북향으로 통행량이 적은 한강 다리는 서강대교(2만9791대)였다. 뒤를 이어 동작대교, 원효대교, 올림픽대교, 동호대교, 천호대교 순이었다.

황희 의원은 "남향은 강남으로 출근하는 차량이 많아 주로 한남, 성수, 영동, 청담대교 등 강남권에 위치한 교량의 통행량이 많은 것으로 분석된다"며 "이에 비해 북향은 광화문을 비롯한 도심으로 향하는 통행량이 많은 성산, 양화, 마포, 가양대교 통행량이 상대적으로 많은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sungsoo@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