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 강진 발생 1년 후... 다시 문 연 중국 쓰촨성 주자이거우의 절경

본문내용

썸네일 이미지
[주자이거우 신화사=뉴스핌] 이동현 기자 = 에머랄드 빛의 신비로운 물 빛깔로 유명한 쓰촨성 주자이거우(九寨溝) 풍경. 지난 2017년 8월 주자이거우현에서 규모 7.0의 강진이 발생해 모두 24명이 사망하고 500여 명이 부상을 입었다. 중국의 5A급 관광지인 주자이거우의 폭포와 호수 등 주요 경관이 훼손되면서 잠정 폐쇄된 후 올해 3월 관광이 재개됐다.2018.11.8

 

dongxua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