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드 전성시대 활짝, 기대되는 2019년 방영 예정 중국 드라마는?

본문내용

[서울=뉴스핌] 고은나래 기자 = 최근 중국 문화 콘텐츠를 중심으로 한 중국 IP 시장이 눈부시게 빠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사극, 로맨스, 타임슬립, 시대극 등 다양한 장르의 드라마가 제작 방영되며, 올 한해 중국 드라마는 어느때보다 뜨거운 전성시대를 맞았다. 다가오는 2019년에도 우수한 콘텐츠를 바탕으로 한 수십 편의 중국 드라마가 방영 대기 중인 가운데, 그중 2019년 최고의 기대작 10선을 살펴보자.

◆ 시대극 거장(巨匠)

썸네일 이미지
시대극 거장(巨匠) [사진=바이두]

-출연: 훠졘화(霍建華, 곽건화), 양미(楊冪, 양멱)

-편수: 50부작

훠젠화와 양미의 조합만으로도 큰 화제성을 몰고 다니는 드라마다. 이 드라마는 두 사람이 세 번째로 함께 하는 작품으로 중국 각지에서 군벌들이 할거하여 민생이 피폐하던 1920년대 초를 배경으로 한다. 어수선한 시대 환경 속에서 주인공 션치난(沈其南, 훠젠화 분)네 가족들 역시 화를 피하지 못한다. 사고로 부모님을 모두 여의고, 뿔뿔이 흩어지게 된 션치난 형제들은 훗날 나이가 들어서야 재회한다.

션치난은 중국 상하이 황푸장(黃浦江)을 중심으로 가난하고 고통받는 이들을 위한 집을 짓기로 결심하고, 건축 공사 도중에 드러난 사회 이면의 숨겨져 있던 문제들을 하나하나 해결해 나간다. 그 와중에 과거 아버지가 연루되었던 사건의 진상을 규명하며 아버지의 결백을 밝혀내는 것이 이 드라마의 큰 줄기다.

◆ 무협 드라마 절대쌍교(絕代雙驕)

썸네일 이미지
무협 드라마 절대쌍교(絕代雙驕) [사진=바이두]

-출연: 후이톈(胡一天, 호일천), 천저위안(陳哲遠, 진철원)

-편수: 50부작

1966년부터 1969년까지 연재되었던 구룽(古龍)의 무협소설 ‘절대쌍교’를 원작으로 한 드라마다. 이번 작품 이전에도 다양한 버전의 드라마가 제작 방영된 바 있다. 원작이 워낙 인기가 많았던 소설이라 꾸준히 리메이크되며, 이번 드라마도 방영 전부터 큰 화제를 모았다.

이화궁(移花宮)에 머물게 된 천하제일미남 강풍(江楓)과 이화궁 궁주의 시녀 화월노(花月奴), 이화궁 궁주 요월(逃月)의 엇갈린 사랑이 모든 비극의 시작이다. 강풍과 화월노 사이에서 태어난 쌍둥이 화무결(花無缺, 후이톈 분), 소어아(小魚兒, 천저위안 분) 두 주인공이 그려내는 사랑과 애증은 시대를 막론하고 시청자에게 깊은 울림과 감동을 준다.

◆ 동방신화 역사 서사극 조가(朝歌)

썸네일 이미지
동방신화 역사 서사극 조가(朝歌) [사진=바이두]

-출연: 우진옌(吳謹言, 오근언), 장저한(張哲瀚, 장철한)

-플랫폼: 아이치이(愛奇藝)

- 편수: 50부작

미인심계(美人心計), 연희공략(延喜攻略) 등을 집필한 중국 유명 스타 작가 위정(於正, 우정)의 차기작으로, 연희공략의 ‘우진옌’이 이번 작품의 주인공 달기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친다는 소식에 방영 전부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중국 상(商)나라 수도 조가(朝歌)를 배경으로 벌어지는 이야기다. 상나라 서쪽을 다스리는 서기(西岐)성 제후 희창(姬昌)의 아들 희발(姬發, 장저한 분)은 나이 어린 적장자를 대신해 수도 조가에 인질로 잡혀 가게 되고, 상조 최후의 왕 제신(帝辛)과 그의 총비 달기를 몰아내며 한 시대의 명군으로 불리게 되는 내용을 그리고 있다.

◆ 액션 어드벤쳐 도묘필기지운정천궁(盜墓筆記之雲頂天宮)

썸네일 이미지
액션 어드벤쳐 도묘필기지운정천궁(盜墓筆記之雲頂天宮) [사진=바이두]

-출연: 친쥔지에(秦俊傑, 진준걸), 런자룬(任嘉倫, 임가륜), 야오싱퉁(姚星彤, 요성동)

-편수: 미정

도묘필기는 필명 난파이싼슈(南派三叔, 남파삼숙)로 활동하는 스타 작가 쉬레이(徐磊)의 대표작이다. 중국판 '인디아나 존스'라고 불리는 이 소설은 초자연적인 힘을 가진 도굴꾼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2015년 양양(楊洋, 양양), 리이펑(李易峰, 이역봉)이 주연을 맡은 웹드 ‘도묘필기 시즌1’을 시작으로 천웨이팅(陳偉霆, 진위정), 장이씽(張藝興, 레이) 주연의 ‘노구문(老九門)’까지 도묘필기 시리즈는 방영만 했다 하면 서버 다운 사태를 일으킬 정도로 큰 인기를 누렸다.

이번 드라마는 도묘필기 시즌2로 친쥔지에, 런자룬이 주연을 맡았으며, 내년 하반기 방영 예정이다.

◆ 삼국지 역사 드라마 조조(曹操)

썸네일 이미지
삼국지 역사 드라마 ‘조조(曹操)’ [사진=바이두]

-출연: 장원(姜文, 강문)

-편수: 미정

장원은 지난 2011년 방영된 전쯔단(甄子丹, 견자단) 주연의 ‘관운장’에서 조조 역을 맡으며 열연을 펼친 바 있다. 이번 작품에서도 조조 역할을 맡았다는 소식이 알려지자 이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은 한층 고조됐다. 드라마 제작비만 해도 중드 역사상 최대 규모인 7억 위안(약 1136억 7400만 원)에 달하는 대작이다.

중국 동영상 플랫폼 유쿠에서 조회수 40억 뷰 이상을 기록한 ‘무동건곤(武動乾坤)’ 감독 장리(張黎, 장려)의 역사극으로의 회귀라 제작 전부터 화제를 모았다. 장리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로는 신해혁명, 적벽대전1,2 야연 등이 있다.

◆ 미스터리 스릴 드라마 장안십이시진(長安十二時辰, 장안 24시)

썸네일 이미지
미스터리 스릴 드라마 장안십이시진(長安十二時辰, 장안 24시) [사진=바이두]

-출연: 이양쳰시(易烊千璽, 이양천새), 레이자인(雷佳音, 뇌가음), 저우이웨이(周壹圍, 주일위)

-편수: 60부작

작가 마보융(馬伯庸, 마백용)의 인기 소설 장안십이시진을 각색한 드라마로 60부작으로 제작됐다.

특수기관 정안사(靖安司)의 수장 리비(李泌, 이양첸시 분)는 장안을 불바다로 만들려는 돌궐족의 테러 계획 정보를 사전에 입수하고, 전직 수사관이자 사형수인 장샤오징(張小敬, 레이자인 분)을 석방시킨 후 함께 장안을 위험에서 구해내는 이야기다. 24시간 안에 돌궐의 위협에서 장안을 지켜내기 위해 고군분투하는 두 주인공의 활약이 기대되는 드라마다. 중국 인기 그룹 TFBOYS의 이양첸시가 주인공 리피 역을 맡아 화제가 되기도 했다.

◆ 반부패 정치 드라마 국가행동(國家行動)

썸네일 이미지
반부패 정치 드라마 국가행동(國家行動) [사진=바이두]

-출연: 황즈중(黃誌忠, 황지충), 위허웨이(於和偉, 우화위), 장이(張譯, 장역)

-편수: 30부작

반(反)부패 운동을 다뤄 큰 반향을 일으켰던 52부작 정치 드라마 ‘인민의 이름으로(人民的名義)’에 이어 다시 한번 반부패를 다룬 대작 드라마를 내년 TV 스크린에서 만날 수 있다. 당초 2017년 새해에 방영 예정이었으나 내부사정으로 2019년까지 방영이 연기됐다. 황즈중, 위허웨이 등 연기파 배우가 대거 출연한 작품이라 방영 전부터 주목을 받고 있다.

‘인민의 이름으로’와 달리 ‘국가행동’은 실화를 바탕으로 제작됐다는 점에서 눈길을 끈다. 부정부패의 대명사로 결국 사형장의 이슬로 사라진 쓰촨(四川)성 대재벌 한룽(漢龍)그룹 회장 류한(劉漢)의 일대기를 다룬 작품이다. 시진핑(習近平) 국가주석 집권 이후 한동안 방영이 금지됐던 반부패 드라마 제작이 다시금 활기를 띠고 있다.

◆ 대하 사극 대명황비손약미전(大明皇妃孫若微傳)

썸네일 이미지
대하 사극 대명황비손약미전(大明皇妃孫若微傳) [사진=바이두]

-출연: 탕웨이(湯唯, 탕유), 주야원(朱亞文, 주아문)

-편수: 60부작

이 드라마는 소설 육조기사(六朝紀事)를 각색한 작품으로 명(明)나라를 배경으로 한다. 명(明)나라 영락(永樂) 원년 어사대부 경청(景清)은 참수형을 당하고, 그의 장녀 만주(蔓殊)는 손충(孫忠)에 의해 겨우 목숨만 부지한다. 후에 손가에 입양되어 손약미(孫若微)로 이름을 바꾼 주인공의 이야기를 그리고 있다.

탕웨이의 12년만의 드라마 복귀작으로 화제를 모은 이 드라마는 그녀의 첫 사극 도전작이기도 하다. 탕웨이는 주인공 손약미(孫若微) 역을 맡았으며, 주야원, 레이 등과 호흡을 맞춘다.

◆ 미스터리 추리수사극 백야추흉(白夜追兄) 시즌2

썸네일 이미지
미스터리 추리수사극 ‘백야추흉(白夜追兄) 시즌2’ [사진=바이두]

-출연: 판웨밍(潘粵明, 반월명), 왕룽정(王瀧正, 왕룔정), 뤼샤오린(呂曉霖, 려효림)

-플랫폼: 유쿠(優酷)

-편수: 30부작

2017년 화제의 웹드 ‘백야추흉’은 중국 웹드 사상 최초로 넷플릭스(Netflix)에 판권이 팔리며 그 인기를 입증했다. 일각에서는 “중국 웹드는 ‘백야추흉’ 전후로 나뉜다”고까지 평가한다.

형사팀 팀장 관훙펑(關宏峰, 판웨밍 분)이 쌍둥이 동생의 살인누명을 벗기기 위해 갖가지 사건을 파헤치며 난관을 헤쳐나가는 게 주된 스토리다. 1인 2역을 맡은 판웨밍의 호연이 돋보이는 드라마로, 중국 리뷰 사이트 더우반(豆瓣)에서 평점 9.1점을 받았다. 시즌1은 총 32부작이었던 것에 반해 시즌 2는 30부작으로 제작, 2019년 유쿠에서 방영 예정이다.

◆ 도시 청춘드라마 밀즙돈우어(蜜汁燉魷魚)

 

썸네일 이미지
도시 청춘드라마 밀즙돈우어(蜜汁燉魷魚) [사진=바이두]

 

-출연: 양쯔(楊紫, 양자), 리셴(李現, 이현), 리훙치(李鴻其, 이홍기), 리쩌펑(李澤鋒, 이택봉)

-편수: 44부작

인기 작가 헤이바오페이바오(黑寶非寶)의 동명 소설 ‘밀즙돈우어’를 각색해 제작한 드라마다. 귀여운 외모에 성격도 좋고 공부도 잘하는 퉁녠(佟年, 양쯔 분)이 프로 게이머계의 ‘남신(男神)’이라고 불리는 한샹옌(韓商言, 리셴 분)에게 반하면서 생기는 이야기를 다룬 청춘 드라마다. 2017년 치아문단순적미호(致我們單純的美好, 아름다운 우리에게)로 일약 스타덤에 오른 남자 주인공 후이톈(胡一天)이 조연으로 출연한다는 소식에 많은 팬의 기대감을 한껏 고조시키기도 했다.

 

nalai12@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