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민호 전 거제시장, 창원성산 보궐선거 출마 공식선언

“경험 풍부하고 문재인 정부 뒷받침할 내가 적임자”

본문내용

[창원=뉴스핌] 남경문 기자 = 더불어민주당 창원 성산지역위원장인 권민호 전 거제시장이 6일 오전 한국GM 창원공장 정문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내년 4월3일 치러지는 성산구 국회의원 보궐선거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썸네일 이미지
권민호 더불어민주당 창원성산 지역위원장(가운데)이 6일 오전 한국GM 창원공장 정문에서 내년 4월3일 치러지는 창원성산 보궐선거에 출마를 공식선언하는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사진=권민호 예비후보]2018.12.6.

권 예비후보는 이날 "GM 노조원들의 생존권 투쟁에 힘을 보태고자 GM정문에서 기자회견을 개최했다"며 "GM 노조 생존권을 비롯해 언제나 창원시민들의 곁에서 함께 할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두 번의 경남도의원과 재선 거제시장을 지내며 지역의 발전과 지역민들을 삶의 향상을 위한 일에 언제나 최선의 노력을 다해 왔다"며 "지난 시절 보여드린 강력한 실천의지를 바탕으로 성산구의 민생 현안을 해결하는 당찬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덧붙였다.

권 예비후보는 "당선된다면, 언제나 초심을 잃지 않고 주민들의 아픔을 함께 나누며 여러분의 곁에서 함께하며 그 고통의 눈물들을 닦아드리는 국회의원이 되겠다"고 강조했다.

진보진영 후보 단일화와 관련해서는 "지금 단일화 이야기를 한다는 것은 시기상조"라고 일축하면서 "단일화는 유권자의 선택권을 제한하는 것으로 바람직하지 않다"고 했다.

권 예비후보는 이날 공약으로 ▲하나 된 여당, 강한 여당과 함께하는 성산구로의 변화 ▲창원국가산단 4차산업 혁명체험센터와 창업벤처타운 건립 ▲주차문제, 영유아 보육 등 현안사업 공론화 해결 등을 약속했다.

기자회견을 마친 권 예비후보는 창원GM 비정규직 문제 해결 협조를 요청하기 위해 창원공장 본부장과 전화통화에서 “GM 문제의 해결을 위해 사측도 함께 노력해달라”고 촉구했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