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일호 밀양시장, 비닐하우스 안전점검 실시

본문내용

[밀양=뉴스핌] 남경문 기자 = 경남 밀양시는 화재없는 안전한 밀양시를 만들기 위해 지난 11일에 민간전문가와 함께 관내 농막(비닐하우스)을 방문해 안전점검을 실시했다고 12일 밝혔다.

썸네일 이미지
박일호 밀양시장이 11일 상동면 소재 농가에서 농막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주민에게 안전 예방 체크리스트를 배부하고 있다.[사진=밀양시]2019.1.11.

박일호 시장은 이날 농막 주변 실태 및 화재위험요소를 확인하고, 농민에게 안전예방 체크리스트를 나눠주며 자체점검을 일상화해 화재가 발생하지 않도록 당부했다.

시는 오는 14일부터 18일까지 관내 농막을 방문해 소화기 비치, 누전차단기 설치 및 동작 등 점검해 부적합 사항에 대해 개선지도를 하고 안전예방 체크리스트 배부, 전기화재 예방에 대해 컨설팅을 하는 등 화재사고 예방에 총력을 기울일 예정이다.

박 시장은 “겨울철 화재예방을 위해 농막, 비닐하우스, 민박, 펜션 등 안전점검과 전기화재 예방 컨설팅을 통해 화재예방과 시설물 안전관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news2349@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