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농심 "제2의 '미니컵면' 만드실 분 오세요"

기사등록 :2019-01-18 16:36

농심, 소비자 패널 '주부모니터' 모집

[서울=뉴스핌] 박효주 기자 = 농심은 오는 23일까지 제품 개발과 마케팅에 다양한 의견을 제시할 ‘제27기 주부모니터’를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농심 주부모니터는 일반인이 마케팅 활동에 참여하는 농심 대표 소비자 패널그룹이다. 모집 대상은 서울 및 수도권에 거주하고 자녀가 있는 만28세부터 만49세까지의 전업주부다. 주부모니터로 선발되면 제품 평가, 홍보 및 판촉 아이디어 제안, 광고 모니터링, 시장조사 등의 활동을 하게 되며 소정의 활동비가 지급된다. 활동기간은 올 3월부터 10월까지 총 8개월이다. 신청은 농심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다.

농심이 지난달 출시한 '미니컵면’은 "김밥, 도시락과 함께 먹을 수 있는 간식 개념의 소용량 용기면이 필요하다"는 주부모니터 의견을 적극 반영한 제품이다. 일반 컵라면 양의 절반 수준에 여러 음식과 잘 어울리는 우동과 해장국 타입으로 개발됐다.

농심 관계자는 “식품의 실제 구매자인 주부들의 깐깐한 평가와 예리한 안목이 농심 제품 개발과 마케팅에 많은 도움이 된다”며, “시장에서 사랑 받는 제품을 만들기 위해 주부의 목소리에 더욱 귀 기울일 것"이라고 말했다.

제27기 농심 주부모니터 모집.[사진=농심]

hj0308@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