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쓰레기 무단투기 꼼짝 마!"…안성시, CCTV '단속' 확대

기사등록 :2019-02-12 14:47

쾌적한 생활환경 조성 위해 고정식 및 이동식 설치

[안성=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안성시는 쓰레기 불법투기를 근절하고 쾌적한 생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고정식 및 이동식 CCTV를 설치해 단속하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경기 안성시 쓰레기 무단투기 단속 CCTV[사진=안성시청]

시에 따르면 고정식 CCTV는 차량을 이용한 무단투기 발생 지역에 효과적이며 이동식 CCTV는 유동인구가 많은 지역에 설치해 민원발생시 신속한 대응 및 무단투기 사각지대를 최소화하는 데 효율적이다.

지난해 총 27대의 CCTV를 추가 설치한 결과 쓰레기 무단투기 상습지역의 불법투기를 줄이는 데 큰 효과를 거둔 안성시는 올해 무단투기 CCTV 예산 1억5000만원을 편성, CCTV 30대분을 추가적으로 설치해 고정식과 이동식 CCTV 102대를 운영할 계획이다.

아울러 기존에 설치된 방범용 및 교통단속 CCTV 1367대를 관련부서와 협조해 쓰레기 무단투기 단속에 적극 활용해 무단투기자를 적발하고 과태료를 부과하는 등 무단투기 근절을 위해 강력한 행정조치를 취한다는 방침이다.

이종보 자원순환과장은 “쓰레기 불법투기에 대한 강력한 단속과 주민 홍보를 통해 아름다운 안성시를 만들기 위해 노력할 계획”이라며 “ 쓰레기 종량제 봉투 사용과 재활용품의 분리배출 등 쓰레기 올바른 배출을 위해 함께 노력해 달라”고 당부했다.

자세한 문의은 시청 자원순환과(031-678-2653)로 하면 된다.

lsg00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