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전, 내일 합천서 개막

본문내용

[합천=뉴스핌] 이승현 기자 = 경남 합천군은 새 시즌을 맞아 한국고등학교 축구 최강자를 가리는 제55회 춘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전이 오는 13일부터 26일까지 14일간의 열전에 돌입한다고 12일 밝혔다.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이 주최하고 합천군이 주관하는 이번 대회는 겨울방학 동안 동계훈련으로 쌓은 실력과 기량을 실전으로 보여줄 수 있는 기회다. 같은 기간 열리는 고교 축구대회 중 가장 많은 참가팀인 57개팀 2500여 명이 참가하는 명실상부한 최고 권위 대회로 치열한 경쟁이 예상된다.

썸네일 이미지
제54회 춘계 한국고등학교축구연맹전 경기 모습[사진=합천군청]2019.02.12

이번 대회는 15개 조별 예선전을 거쳐 32강전부터 토너먼트형식으로 진행되고, 결승전은 26일 오후 3시 군민체육공원 인조구장에서 열리며 KBS N 스포츠채널을 통해 전국으로 중계방송될 예정이다.

문준희 합천군수는 “대회기간 동안 우리 군을 방문한 참가선수 및 대회 관계자, 학부모들이 불편함이 없도록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겠다”며 “이번 대회기간 동안 참가선수, 학부모 및 축구관계자들이 합천군에 장기간 체류하면서 음식업 및 숙박업 기타 서비스업 등을 중심으로 많은 경제적 파급효과를 가져올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ksca0115@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뉴스핌 영상

더보기>

SN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