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평택시, '2019년 주택수급 공감 간담회' 개최

기사등록 :2019-02-12 15:07

[평택=뉴스핌] 이석구 기자 = 경기 평택시는 지난 1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시민, 전문가,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2019년 평택시 주택수급 공감 간담회’를 개최했다.

경기 평택시는 11일 시청 종합상황실에서 시민, 전문가, 관계자들이 함께한 가운데 ‘2019년 평택시 주택수급 공감 간담회’를 개최했다.[사진=평택시청]

12일 시에 따르면 간담회는 정장선 평택시장, 이종호 부시장, 시의회 김승겸 산업건설위원장, 한국공인중개사협회 평택지회장 및 송탄지회장, 가천대학교 이창수 교수(도시계획학과), 평택대학교 윤혜정 교수(도시 및 부동산개발학과), LH 평택사업본부 판매부장, 도시개발사업지구 주택건설사업 시행사 등이 참석했다.

공인중개사협회는 간담회에서 평택 부동산경기 침체가 정책적인 문제라고 호소했고 주택건설사업 시행사 관계자는 “평택은 앞으로도 공급물량을 소화할 수 있는 도시로서 주택공급 과잉은 일시적인 현상일 뿐 미래가치는 높다”고 진단했다.

전문가로 참석한 이창수 교수와 윤혜정 교수는 “평택은 수도권 내에서 서울과 접근성이 낮음에도 불구하고 지속적으로 성장해온 자족성 있는 도시로 앞으로도 계속 성장가능성이 있다”고 평가했다.

이들은 또 "도시성장을 위해서는 하나로 집약된 중심점이 필요함에 따라 문화, 교육, 생활 인프라가 포함된 고덕신도시 개발이 중요하다"며 “주거환경의 질을 높이기 위해 적극적인 도시계획시설 확충이 필요하다”고 설명했다.

정장선 시장은 “도시 성장에 따라 주택공급은 계속 늘어날 것”이라며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1000만 그루 나무심기와 함께 노후 산업단지 재정비 및 도시 인프라 확충 등 정주여건 개선으로 좋은 도시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lsg00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