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방송·연예

송혜교, 왕가위 감독 제작사와 계약…중화권 활동 박차

기사등록 :2019-04-15 17:25

[서울=뉴스핌] 장주연 기자 = 배우 송혜교가 왕가위 감독의 영화 제작사 쩌둥영화와 계약을 체결했다.

송혜교는 14일 홍콩에서 열린 홍콩금상장영화제에서 직접 이 사실을 전하며 “앞으로 더 많은 중화권 감독, 배우와 작품을 함께 하고 싶다”고 밝혔다.

배우 송혜교 [사진=뉴스핌DB]

쩌둥영화 측 역시 공식 웨이보 계정에 “‘일대종사’로 인연을 맺은 송혜교가 멀리서 산과 바다를 건너왔다. 환영한다”는 글을 게재, 송혜교와의 계약 체결을 공식화했다.

앞서 송혜교는 지난 2013년 영화 ‘일대종사’로 왕가위 감독과 작업한 바 있다.

한편 쩌둥영화에는 양조위, 유가령, 장만옥 등 중화권 톱스타들이 소속돼 있다. 

jjy333jj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