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마제스타,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 추가

기사등록 :2019-04-16 09:33

[서울=뉴스핌] 장봄이 기자=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본부는 마제스타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가 추가됐다고 16일 공시했다.

거래소 측은 "지난 15일 회사분할 결정을 통해 주된 영업의 정지에 해당하는 사실을 공시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마제스타는 회계처리 위반 및 횡령혐의 발생 사유로 인해 2017년12월6일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대상으로 결정됐으며, 2018년1월5일 배임 혐의 발생 사유로 상장적격성 실질심사 사유가 추가됐다.

이후 2018년12월10일 코스닥시장위원회의 심의의결로 개선기간 7개월(종료일: 2019년07월10일)을 부여받았다.


bom22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