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횡성군,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아웃리치 활동 추진

기사등록 :2019-05-15 11:10

청소년이 안전한 지역사회 분위기 조성

[횡성=뉴스핌] 김영준 기자 = 강원 횡성군이 청소년의 달을 맞아 청소년 유해환경 개선 활동에 나선다.

횡성군에 따르면 16일 경찰서, 교육지원청, 시민단체와 합동으로 학교정화구역, 생활주변 청소년유해업소 점검·계도 활동을 한다.

하굣길 학교 주변과 번화가 노래방·PC방 등에서 빈번히 일어나는 친구들끼리 음주·흡연, 거리배회 청소년 거리상담(아웃리치) 등 청소년 일탈행위를 사전 차단하고 건전한 학교생활을 유도한다.

중점 점검·계도 대상은 청소년 유해표시 부착 여부, 주류·담배 등 판매행위, 청소년 출입·고용 금지업소 위반행위, 불건전 광고, 청소년 대상 불법 전단지 배포·게시 행위 등이다.

또 버스정류장의 BIS시스템과 홍보스크린을 활용해 청소년 음주·흡연 예방 콘텐츠를 5~6월 집중 송출해 안전한 지역사회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횡성군 관계자는 "청소년 유해환경 해소와 보호의식 확산을 위해 관심을 갖고 협조해 주기 바란다"고 말했다.

tommy8768@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