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사회

[내일날씨] 광주 낮 최고 30도 더위...큰 일교차 주의

기사등록 :2019-05-15 18:00

전국 가끔 구름 많고 일교차 커
최저기온 12~17도, 최고기온 23~30도

[서울=뉴스핌] 노해철 기자 = 목요일인 16일은 전국이 가끔 구름이 많고 평년보다 높은 기온을 기록할 것으로 보인다.

민간기상업체 케이웨더에 따르면 16일은 전국이 동해상에 위치한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가끔 구름이 많을 것으로 전망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12~17도, 낮 최고기온은 23~30도로 일교차가 매우 크겠다. 특히 광주는 낮 최고기온이 30도까지 올라 폭염특보가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

케이웨더 관계자는 “당분간 기온은 평년보다 높겠으나, 기온차가 매우 커 건강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환경부 기준 오전 중서부, 강원영서 ‘나쁨’, 그 밖의 전국이 ‘보통’이며, 오후엔 전국이 ‘보통’ 수준으로 예보됐다.

바다의 물결은 전 해상에서 0.5~1.5m로 낮게 일겠다. 다만, 당분간 전 해상에는 안개가 짙게 끼는 곳이 있어 항해나 조업하는 선박은 해상 안전사고에 유의해야겠다.

[사진=케이웨더 제공]

sun9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