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2019 공예주간' 행사 17~26일 청주 한국공예관 등서 개최

기사등록 :2019-05-16 09:55

[청주=뉴스핌] 박인영 기자 = 청주시문화산업진흥재단(사무총장 박상언, 이하 청주문화재단)이 17~26일까지 열흘간 ‘2019 공예주간’ 행사를 청주시한국공예관과 첨단문화산업단지 등에서 개최한다.

공예주간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주최하고 한국공예디자인문화진흥원(이하 KCDF)에서 주관하는 공예축제로 올해는 ‘우리가 공예를 사랑하는 방법’이라는 주제 아래 전시, 체험, 토크, 마켓까지 폭넓은 생산과 소비활동이 만나는 복합플랫폼을 마련한다.

2019 공예주간 행사가 청주시한국공예관 등에서 17일부터 열흘 동안 열린다. [포스터=청주문화재단]

▶ ‘충북의 열정 _ 전수조사’ ①기획전 ‘생활의 유혹-귀가 貴家’

청주를 중심으로 접경시군(증평, 보은, 괴산, 영동, 진천, 음성, 단양, 제천, 충주)의 공예유관단체(11개 처)와 협력하여 전통‧전승공예부터 현대공예까지 아우르는 공예작가 80명이 참가해 약 80여점의 작품을 선보이는 대규모 전시로 청주시한국공예관에서 펼쳐진다.

도자, 섬유, 목공, 유리, 금속 등 다양한 재료로 담아낸 공예의 가치와 매력이 관람객을 유혹할 예정이다.

▶ ‘충북의 열정-전수조사’ ②충북의 전통공예 시연 및 교육체험

한국공예관 1층 -사장에서는 충북지역의 전통 및 현대, 생활 공예 작가 10인의 시연이 펼쳐진다.

전통의복에서부터 붓, 장단·장구, 다기, 유리 램프워킹, 쥬얼리 등 다양한 장르의 작가들이 현장에서 작업을 펼치며 관객과 공예작품이 완성돼 가는 생생한 과정을 공유할 예정이다.

또한 공예주간 개막 하루 전인 16일에는 사전 교육체험으로 공예미술관과 전문 직업에 대해 체험할 수 있는 진로탐색 교육이 마련된다.

초등학생을 대상으로 ‘클레이아트로 꿈의 집 만들기’, ‘새활용(Upcycle)공예를 통한 자화상 만들기’, ‘도자공예를 통한 수저받침 만들기’, ‘한지공예를 통한 꿈의 오브제 만들기’ 등 총 4가지 체험이 진행된다.

23일에는 일반인 및 학생을 대상으로 공예 렉처 콘서트도 진행된다.

융복합 예술교육을 이끌어온 인터렉티브 미디어 아티스트 티안(안태영)이 영화 <어벤져스>를 통해 공예를 매개로 한 창의적인 문화예술산업의 세계를 엿보는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 우리가 공예를 사랑하는 방법 -생활공예품 판매

공예주간 동안 청주시한국공예관 1층 아트숍에서는 충북의 공예작가들이 제작한 현대생활공간과 어울리는 쓰임새 있는 아름다운 공예품이 판매된다.

▶ 공예주간 성공 개최 및 지역공예문화진흥을 위한 공예유관단체 업무협약

17일 11시로 예정된 공예주간 개막식에 앞서 같은 날 오전 10시에는 청주문화재단과 충북지역 11개 공예유관단체가 업무협약을 체결한다.

11개 단체는 ▷(사)충청북도무형문화재보존협회 ▷충청북도공예명인협회 ▷충북공예협동조합 ▷(사)한국전통공예산업진흥협회 ▷(사)한국문화재기능인협회 충청북도지회 ▷청주대학교 공예디자인학과 ▷충북공예가회 ▷청주공예가회 ▷1377청년문화콘텐츠협동조합 ▷진천공예사업협동조합 ▷보은전통문화보존회 등이다.

▶ 첨단문화산업단지에서 ‘2019 공예주간 – 원아워 크래프트’ 이벤트도

2019 공예주간을 맞아 청주문화재단이 위치한 첨단문화산업단지에서도 ‘원아워(1hour)크래프트’ 이벤트가 진행된다.

이번 이벤트는 직장인이 점심시간을 이용 1시간 안에 즐길 수 있는 공예를 선물하고자 마련된 워라밸(일과 삶의 균형) 문화 확산 행사로, 21~23일 오전 11시부터 2시간 동안 첨단문화산업단지 1층 로비에서 진행된다.

도자기 머그컵, 양모 브로치 만들기, 반려식물 심기 등 공예체험을 즐길 수 있으며 지역 공예작가들의 공예품 판매와 함께 청주상공회의소 일생활균형 충북지역추진단의 재즈공연도 펼쳐진다.

cuulmom@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