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순창군, 4억원 들여 기능성 게임 콘텐츠 구축 나선다

기사등록 :2019-05-16 15:29

[순창=뉴스핌] 고종승 기자 = 전북 순창군이 전라북도문화콘텐츠산업진흥원이 공모한 ‘기능성게임 콘텐츠 제작 지원사업’에 최종 선정됐다고 16일 밝혔다.

군은 이번 공모에 선정됨에 따라 관련사업을 통해 2021년 완공 예정인 월드푸드사이언스관에 전시할 콘텐츠를 사전 제작해 운용하기로 했다.

순창군이 기능성게임 콘텐츠 제작을 추진한다. 사진은 VR체험 모습 [사진=순창군청]

군은 올해 말이면 기능성 게임 콘텐츠 제작이 완료될 것으로 보여 관내 대표 관광지에 우선 설치해 관광객들에게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에 제작하는 콘텐츠는 오락과 교육, 체험과 훈련 등을 모두 아우르는 MR(혼합현실)을 기반으로 하여 순창 전통요리와 글로벌 요리를 가상으로 만들어 볼 수 있는 체험형 콘텐츠다.

기어즈소프트가 주관하고 노바겜이 참여해 진행될 이번 사업에는 국비 2억원을 포함해 총 4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된다.

군은 그동안 발효테마파크 내 월드푸드사이언스관에 전시할 콘텐츠 개발에 심혈을 기울여왔다.

군은 현재 관광트렌드를 반영할 수 있는 MR 콘텐츠를 구축하기로 하고 콘텐츠는 실제 요리하는 과정을 적용해 1인 또는 다수가 함께 재료를 썰고 데치고 볶는 과정을 가상으로 진행하는 등 두드림과 터치와 같은 인터랙션을 중요시했다.

기존의 정적인 전시형 콘텐츠에서 탈피해 생동감 넘치는 요리 만들기 체험으로, 관광객들은 순창만의 특색 있는 문화를 이해하는 것은 물론 세계 각 국의 요리에 대한 친밀감을 높여 나갈 수 있을 것으로 군은 전망하고 있다.

kjss59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