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라이프·여행

삼척시, 시민건강 위한 환경밀착 행정 추진

기사등록 :2019-05-16 16:19

[삼척=뉴스핌] 이형섭 기자 = 강원 삼척시는 시민 건강을 위한 환경밀착 행정을 추진한다.

16일 시에 따르면 시 전역에 대기환경측정망을 구축해 미세먼지를 상시 감시하고 측정된 데이터는 대형 환경전광판을 통해 지역 주민에게 실시간 공개함으로서 환경행정의 신뢰도를 높이고 있다.

[사진=삼척시청]

또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을 위해 경보 발령시 시 전역에 신속히 상황을 전파해 어린이·노인·폐질환자의 실외 활동 제한과 외출시 마스크 착용 등의 시민건강보호를 위한 활동을 전개한다.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원인 화력발전소, 시멘트공장, 석회석 광산, 대형공사장 등은 작업시간 조정 등의 저감조치와 도로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진공청소차 추가 운행, 취약구간 도로 세척 등의 조치를 집중 시행할 방침이다.

그동안 삼척시는 시 전역에 대기측정망 8개소 구축, 대형 환경전광판 3개소 설치, 친환경전기자동차 보급 216대,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297대, 어린이통학차량 LPG 전환 4대, 도로청소용 차량 구입 등 60억원 이상의 사업비를 들여 미세먼지 저감조치를 추진하고 있다.

삼척시는 국제환경단체 그린피스가 글로벌 대기오염 조사 기관인 `에어비주얼(AirVisual)`에서 발표한 2018 세계 대기질 보고서에서 초미세먼지 농도가 낮은 전국 최상위에 손꼽히고 있다.

onemoregive@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