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경산자인단오제’, 자매도시 일본 조요시 어린이 그림 전시

기사등록 :2019-06-07 08:28

[대구=뉴스핌] 김정모 기자 = 경북 경산시는 ‘경산자인단오제’를 맞아 7일부터 9일까지 자인 계정숲에서 자매도시 일본 조요시 어린이 그림 40점을 전시한다. 

조요시 어린이그림 [사진=경산시]

이번에 전시되는 그림들은 동화책을 읽고 인상 깊은 내용에 풍부한 상상력을 더해 자유롭게 표현한 것으로, 조요시 지역 내 보육원 8개원, 유치원 1개원, 초등학교 9개교의 어린이가 참여했다. 

오는 10월에는 경산시가 조요시 문화파르크 축제에 관내 초등학교 어린이 그림을 선발해 전시할 계획이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매년 전시되는 그림은 시민들은 물론 어린이들이 일본의 문화와 생활, 생각 등을 느끼면서 한일 양국 교류의 가교 역할을 해 나갈 수 있는 소중한 기회가 되고 있다”고 말했다. 

경산시는 일본 조요시와 1991년 자매결연도시를 체결했다. 1993년부터 문화교류 사업을 시작한 어린이 그림은 2000년부터 매년 상호 교류를 통해 총 36회에 걸쳐 1444점을 전시했다.

kjm200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