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남원시, 올해 노후상수관로 14.78km 교체...내달 완료

기사등록 :2019-06-11 14:59

[남원=뉴스핌] 고종승기자 = 전북 남원시는 시민들에게 맑은 물을 공급하기 위해 노후상수관로와 누수관 14.78km를 교체하고 있다고 11일 밝혔다.

노후상수관로 교체사업 지역은 요천로 2~3구간과 명지 2차, 화정동 등 4곳이다. 또 누수관 교체는 용담마을, 신촌마을, 금지 상귀 등 3곳이다.

 

노후상수관로 교체 작업 모습[사진=남원시청]

남원시는 관로매설 공사를 다음달까지 완료해 시민들의 교통불편을 최소화 하고 여름철 수돗물 수요에 대비하기로 했다.

또한 녹물, 누수, 이물질이 없는 깨끗한 수돗물을 시민들에게 공급해 상수도복지를 실현할 계획이다.

남원시는 올해 상수도관로 교체사업이 완료되면 현재 75.57%에 이르는 유수율을 77%로 올려 예산도 절감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한편, 남원시 상수도사업소는 지난 2013년부터 노후상수관로 79.4km를 교체했으며, 내년에 노암동 일대 노후상수관로 교체사업을 추진해 시내권 노후관로 교체사업을 완성한다는 계획이다.

kjss592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