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문화

뮤지컬 '맘마미아!' 최정원·신영숙·남경주·홍지민·박준면·루나·이수빈 캐스팅

기사등록 :2019-06-12 09:41

1800여명 몰린 가장 치열한 공개 오디션 거쳐 캐스팅
'소피' 역 루나·이수빈 합류로 작품 활력 더해줄 기대

[서울=뉴스핌] 황수정 기자 = 1999년 런던 프린스 에드워드 극장에서 초연한 뮤지컬 '맘마미아!'가 올해 20주년을 맞아 3년 만에 한국 무대를 찾는다. '맘마미아!'는 세계 50개 프로덕션에서 16개 언어로 공연되며 6500만명 이상의 관객이 관람하고 30억파운드(약 4조4900억원) 이상 티켓 판매고를 올린 작품이다.

뮤지컬 '맘마미아!' 포스터 [사진=신시컴퍼니]

뮤지컬 '맘마미아!'는 세계적인 팝 그룹 아바(ABBA)의 히트곡 22곡으로 만들어진 주크박스 뮤지컬이다. 엄마 '도나'와 딸 '소피' 각자의 우정과 연애, 그리고 모녀간의 사랑을 아바의 음악과 함께 엮어나간다.

국내에서 2004년 초연한 '맘마미아!'는 2016년 공연까지 1622회 무대에 올라 약 195만 관객을 동원했고 올해 200만 관객 돌파를 눈앞에 뒀다. 서울을 비롯한 33개 도시 투어를 다니며 한국 공연 시장을 확장시켰다는 평가다.

2016년 이후 3년 만에 돌아오는 '맘마미아!'는 최정원, 신영숙, 남경주, 이현우, 김영주 등 기존 멤버는 물론 1800명이 지원해 역대 가장 치열한 오디션을 거쳐 선발된 김정민, 홍지민, 성기윤, 박준면, 루나, 이수빈이 합류했다.

특히 '로지'와 '샘'으로 사랑 받았던 홍지민과 성기윤은 이번 시즌에 '타냐'와 '해리'로 분한다. 더불어 250대 1이라는 역대 최고 경쟁률을 뚫고 당당히 '소피' 역을 거머쥔 루나와 이수빈이 활력을 더할 전망이다.

이번 공개 오디션은 지난 1월부터 진행됐다. 2004년 초연부터 한국 '맘마미아!'의 역사를 함께한 해외협력연출 폴 게링턴, 해외협력안무 리아 수 모랜드, 국내협력연출 이재은, 국내협력음악감독 김문정, 국내협력안무 황현정이 심사위원으로 참여했다.

폴 게링턴은 "15년간 한국 프로덕션과 함께할 수 있어 기쁘다. 오디션 동안 우리는 작품의 스토리를 잘 전달할 연기 테크닉, 카리스마, 책임감 있는 배우를 찾길 원했다. 늘 그래왔듯 함께하는 국내 스태프들과 최고 중의 최고의 배우들을 선발했다 생각한다. 김정민, 루나, 박준면 등 환상적이고 참신한 새 멤버들은 감히 최고라 말할 수 있는 최정원, 신영숙, 남경주, 이현우를 비롯한 기존 멤버와 함께 빛나는 무대를 보여줄 것"이라고 전했다.

뮤지컬 '맘마미아!'는 오는 7월 14일부터 9월 14일까지 LG아트센터에서 공연된다. 

hsj1211@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