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라이프·여행

JW중외제약, 조기임신진단기 ‘원큐 플러스업’ 출시

기사등록 :2019-06-12 10:32

[서울=뉴스핌] 박다영 기자 = JW중외제약은 조기 임신진단 테스트기 '원큐 플러스업'을 출시하고 본격적으로 마케팅 활동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JW중외제약 원큐플러스업. [사진=JW중외제약]

원큐 플러스업은 임신을 하면 분비되는 융모성 성선자극호르몬(HCG)을 소변에서 측정해 임신 여부를 확인하는 체외 진단용 의료기기로, 약국에서 구입할 수 있다.

생리 예정일 4~5일 전에 검사가 가능하며 검사 결과를 3분 이내 확인할 수 있다. 진단 정확도는 99% 이상이다.

JW중외제약 관계자는 “조기에 임신을 확인하는 것이 태아와 산모를 위해 중요하다”며 “정확하고 편리한 고감도 임신진단 테스트기라는 점을 내새워 마케팅 활동을 전개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allzer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