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신변 비관 40대 여성, 한밤중 바다로 뛰어들다 해경에 구조

기사등록 :2019-06-12 14:41

[목포=뉴스핌] 지영봉 기자 = 목포시 북항 여객선선착장에서 한밤 중 40대 여성이 바다에 뛰어들어 해경이 긴급 출동해 구조했다고 12일 밝혔다.

바다에 빠진 여성을 구출하는 해경 [사진=목포해경]

목포해양경찰서는 지난 11일 오후 11시 42분께 신변을 비관해 술에 만취한 상태로 바다에 뛰어든 김모(45) 씨를 구조했다.

해경에 따르면 김씨가 바다에 뛰어드는 것을 목격한 행인이 해경에 구조요청 했다. 

신고를 접수한 해경은 북항파출소 구조팀을 현장으로 급파해 바다에 빠져 있는 김씨를 구조했다.

해경에 구조된 김씨는 만취 상태로 저체온증을 호소해 119 구급대에 인계했다. 

목포해경 관계자는 “음주상태로 바다에 들어가는 행동은 큰 사고로 이어져 생명을 잃을 수 있어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yb258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