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부산진구, 부산형 커뮤니티케어 업무협약 체결

기사등록 :2019-06-12 17:03

[부산=뉴스핌] 조상철 기자 = 부산 부산진구는 지난 11일 시청 국제회의장에서 열린 부산형 커뮤니티케어 추진 업무협약 및 포럼에 참석, 부산진구형 커뮤니티케어 사업 사례를 발표했다고 12일 밝혔다.

서은숙 진구청장(오른쪽 두번째)이 11일 시청 국제회의장에서 부산형 커뮤니티케어 추진 업무협약한 뒤 기념사진을 찍고 있다.[사진=부산진구청] 2019.6.12.

커뮤니티케어 사업이란 돌봄이 필요한 주민에게 주거, 보건, 의료, 요양, 독립생활 등의 복지서비스를 거주하는 곳에서 통합적으로 제공하는 지역주도형 사회 서비스이다.

이번 사례발표는 부산복지개발원 주관으로 개최됐다. 민형배 청와대 사회정책비서관을 비롯해 부산시, 부산시의회,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부산복지개발원, 시민 등 300여 명이 참석했다.

부산진구는 부산진구형 커뮤니티케어 사업 모델을 복지, 건강, 도시재생 등 지역사회가 융합하는 지속 가능한 개발모델을 제시했다. 고령자 대안가족 모델, 노인돌봄주택 모델 등 다양한 서비스 모델을 개발하고 주민과 기관 간 네트워크를 구축해 적용한다는 방침이다.

서은숙 구청장은 “노인이 지역공동체에서 주도적인 삶을 살 수 있도록 지역 특성에 맞는 모델을 개발하는 한편 시스템화를 통해 사람이 바뀌어도 지속적으로 잘 작동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chosc5209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