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배우 전혜빈, 코스닥 팬엔터 자회사 전속계약

기사등록 :2019-06-12 17:11

[서울=뉴스핌] 이민주 기자 = 배우 전혜빈이 코스닥 상장사 팬엔터테인머너트 자회사 팬스타즈컴퍼니에 새 둥지를 틀었다. 12일 팬스타즈컴퍼니 측은 “배우 전혜빈과 전속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배우 전혜빈은 2019년 상반기 방송된 드라마 ‘왜그래 풍상씨’를 통해 믿고 보는 배우로 자리매김했다. 극중 주인공 풍상씨네 5남매 중 가장 논리적이고 차갑지만 마음만은 따뜻한 셋째 이정상 역을 맡아 열연을 펼쳤다. 안방극장의 눈물샘까지 폭발시킨 전혜빈의 오열 연기는 화제를 일으켰다.

전혜빈은 꾸준한 연기 활동을 통해 대중의 사랑을 받는 배우로 거듭났다. 매 작품 깊어지는 감정 표현력과 미모, 성숙한 연기력은 물론 ‘또 오해영’, ‘조작’, ‘라이프 온 마스’ 등 다채로운 장르, 캐릭터에 끊임없이 도전하는 모습을 보여준 것이다.

올해 상반기 전혜빈은 배우로서 어느 때보다 눈에 띄는 활약을 펼치며 두각을 나타냈다. 그런 전혜빈이 팬스타즈컴퍼니에 새 둥지를 틀면서, 배우로서 어떤 도약을 펼칠지 귀추가 주목된다.
이와 관련 팬스타즈컴퍼니는 “전혜빈은 탄탄한 연기력과 뛰어난 재능을 지닌 배우이다. 전혜빈이 안정적인 환경에서 폭 넓은 활동을 펼칠 수 있도록 물심양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다. 배우 전혜빈의 활약에 많은 관심과 애정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팬스타즈컴퍼니에는 하주희, 최성재, 표예진, 천이슬, 김예린 등이 소속돼 있다.

배우 전혜빈. [사진=팬엔터테인먼트]

 

hankook66@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