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철강협회 “고로 조업정지 해결 위한 민관협의체 발족 환영”

기사등록 :2019-06-21 10:39

민관협의체, 고로 배출 오염물질 파익 및 저감 방안 등 역할 수행

[서울=뉴스핌] 전민준 기자 = 한국철강협회가 최근 환경부의 고로 조업정지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민관협의체 발족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21일 밝혔다.

한국철강협회는 이날 입장문을 통해 “"고로 조업정지 상태에 직면한 철강업계는 관련 이해관계자들이 함께 머리를 맞대고 해결방안을 논의할 협의체가 마련된 것을 환영하며, 합리적인 문제 해결을 위해 적극 동참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민관협의체에는 정부 부처, 지자체, 산업계, 전문가, 시민단체 등이 참여한다. 이들은 △ 고로에서 배출되는 오염물질과 배출량 파악 △ 해외 제철소 운영 현황 조사 △ 오염물질 저감 방안과 제도 개선 등의 역할을 수행할 예정이다.

철강협회는 "국가 기간산업의 책임있는 주체로서 고로 운영 현실과 기술 여건에 대해 소통하고 실질적인 해결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민관협의체 운영을 통해 고로 조업에 관한 국민과 지역사회의 우려가 해소될 수 있기를 기대하며, 사업장 환경과 안전을 강화하기 위한 방안을 개발해 지역사회의 성원과 기대에 부응해 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국철강협회 로고.[사진=한국철강협회 홈페이지]

 

minjun8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