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사회

[단독]버스정류장서 20대 여성 껴안고 도주…경찰 성추행 수사

기사등록 :2019-07-11 13:59

신원미상 남성, 새벽 2시 중랑구 버스정류장 인근서 성추행
경찰, CCTV 영상 확인...용의자 추적

[서울=뉴스핌] 구윤모 기자 = 심야시간 버스정류장에서 20대 여성이 성추행을 당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서울 중랑경찰서 [사진=구윤모 기자]

11일 서울 중랑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8일 새벽 2시쯤 서울 중랑구 면목동의 한 버스정류장 근처에서 신원이 밝혀지지 않은 남성이 20대 여성 A씨를 강제로 껴안은 뒤 도주했다.

피해자 A씨는 "성추행을 당했다"며 경찰에 신고했다. 경찰은 범행 장소 주변 폐쇄회로(CC)TV 영상을 확인하는 등 용의자의 뒤를 쫓고 있다.

경찰 관계자는 “용의자 신원 등 현재까지 발견된 단서는 아직 없다”고 전했다.

iamkym@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