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民 · 軍 상생 프로젝트 화천 장병 면회시설 대폭 확충

기사등록 :2019-08-12 17:28

연말까지 3개 사단 면회객 만남 존 15곳 대상 개·보수

[화천=뉴스핌] 이순철 기자 = 강원도 화천군이 군장병 전용 면회시설을 대폭 늘리고 시설 개선도 추진하고 있다.

지난 7월 준공된 상서면 산양리 군장병 휴게쉼터 모습. 이달 하순부터 본격적으로 운영을 시작한다.[사진=화천군]

강원 화천군은 지난달 상서면 산양리에 설치한 장병 휴게쉼터의 내부 단장을 마치는 대로 이달부터 외출·외박 장병들에게 쉼터를 개방한다고 12일 밝혔다.

쉼터에서는 만화방, 인터넷 시설, 휴게공간 등이 마련된다. 이에 군은 올해 안에 사내면 사창리 토마토시네마 인근에 2층 규모의 장병들을 위한 멀티 휴게쉼터를 추가로 신축키로 했다.

상서, 사내지역 휴게쉼터는 ‘작은 영화관’ 등 문화시설 바로 옆에 마련돼 장병들의 이용률도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화천군은 이와 별도로 연말까지 2억원을 투입해 군장병 면회객 만남 존 설치사업을 진행 중이다.

사업대상은 지역 3개 사단 예하부대 15곳으로, 면회실 내·외부에 대한 전면적인 개·보수 작업이 진행될 예정이다.

한편 화천군은 외출·외박 장병들을 위한 자체 사업 뿐 아니라 거의 매주 토요일, 버스킹과 지역 예술인들의 공연, 군장병들의 무대 등을 마련해주고 있다.

아울러 부대 주변 음식·숙박업소 대상 시설 개선비를 지원하는 등 장병들의 만족도를 높이고, 지역 체류시간을 늘리기 위해 다방면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

최문순 화천군수는 “우리가 아닌, 수요자인 군장병 입장에서 원하는 시설과 서비스를 고려해 사업을 추진 중”이라고 강조했다.
 

grsoon815@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