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산업

이마트 데이즈, 역시즌 마케팅…경량 다운 베스트 1+1 프로모션

기사등록 :2019-08-14 08:37

구스다운 베스트, 행사카드로 구매시 2벌당 4만9900원

[서울=뉴스핌] 남라다 기자 = 이마트의 SPA(제조 유통 일괄형) 브랜드 '데이즈'가 역시즌 마케팅에 나선다.

데이즈는 한여름에 가을겨울(F/W) 시즌 신상 경량다운 베스트를 한 벌 구매하면 한 벌을 추가로 증정하는 '1+1 얼리버드' 프로모션을 진행한다고 14일 밝혔다.

[사진=이마트]

15~18일까지 구스다운 베스트를 행사카드로 구매 시 2벌당 4만9900원에 선보이며, 전국 이마트 130여개 점포에서 만날 수 있다.

일반적으로 '역시즌 마케팅'이 기존 재고를 할인 판매하는 것과 달리 데이즈는 이번에 '겨울 신상'을 앞당겨 판매에 돌입한다. 주요 상품은 남성용 구스 국민 UV 베스트, 여성용 구스 국민 베스트, 유아용 구스 매일 베스트, 남성용 라이트 다운 베스트, 여성용 하이브리드 베스트 등이다.

데이즈가 무더위가 절정인 8월 중순에 역시즌 마케팅에 돌입한 까닭은 최근 알뜰 소비를 추구하는 고객들이 늘면서 매출 신장 효과를 내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 점포별로 겨울상품에 대해 30~60% 할인행사를 진행한 결과, 지난 7월 한 달간 전기히터는 1171%, 스포츠 방한화는 1385%, 여성 방한화는 77%, 아동 내의는 87% 등으로 전년 동기 대비 매출액이 신장하며 고객들의 호응을 얻은 바 있다.

데이즈 박정례 상무는 "데이즈는 초저가 데님을 비롯해 브라탑, 경량 다운 베스트 등 기본에 충실한 베이직 웨어를 가성비 관점에서 제안하는 데 중점을 두고 있다"며 "이번 경량 다운 패딩을 앞서 선보이는 것도 그 일환"이라고 말했다.

nrd8120@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