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증권·금융

알에프텍, 상반기 영업이익 23억원...전년比 153%↑

기사등록 :2019-08-14 09:27

상반기 매출액 1183억원...전년比 3%↑
5G 기지국 안테나 매출 증가

[서울=뉴스핌] 김형락 기자 = 알에프텍의 상반기 영업이익이 지난해 보다 2배 이상 늘었다.

[로고=알에프텍]

알에프텍은 반기보고서를 통해 상반기 영업이익이 전년동기 대비 153% 증가한 23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밝혔다. 같은 기간 매출액은 1183억원으로 3% 늘었다.

실적 성장은 올해 진출한 5세대 이동통신(5G) 기지국용 안테나 사업 본격화와 연구개발(R&D)을 통한 원가절감 노력에 따른 결과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5G 안테나 사업은 2분기 매출이 전 분기 대비 155% 성장한 50억원을 기록했다. 기존 사업인 충전기와 케이블 매출액은 전년동기보다 27% 증가한 438억원으로 나타났다.

알에프텍은 상반기에 파생상품 평가손실 209억원을 인식했다. 이는 현금 유출 없는 회계상의 평가손실이며, 전환권 행사 때 자본잉여금이 증가하기 때문에 자기자본에 미치는 영향도 없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한국 채택 국제회계기준에 따르면 리픽싱(전환가격 재조정) 조항이 있는 전환사채(CB)는 전환가액 대비 주가가 상승하면 채권자에게 지급할 금융부채가 늘어난 것으로 간주해 파생상품평가손실로 처리한다.

알에프텍은 5G 안테나 매출액 증가가 하반기에도 이어질 것으로 기대했다. 3분기 5G 안테나 생산설비가 사실상 풀가동 상태이기 때문이다. 

지난 7월엔 베트남 공장 증설을 결정했다. 증설이 완료되면 5G 안테나 생산능력이 5배 이상 늘어날 예정이다.

하반기 메디컬에스테틱 사업 성장도 기대요인이다. 알에프텍은 사업 다각화를 위해 지난 6월 히알루론산(HA)필러 제조업체 '유스필' 지분 100%를 인수했다. 반기보고서에 따르면 유스필은 올해 상반기에 매출액 24억원, 영업이익 13억원을 기록했다.

알에프텍 관계자는 "8월 중 유스필 흡수합병이 완료되면 알에프텍 수익성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며 "정보기술(IT) 사업부도 연구개발로 원가 혁신을 지속하고 있다"고 말했다.

rock@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