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수원 다가구주택 40대 살인사건 용의자 이틀 만에 목포서 검거

기사등록 :2019-08-14 09:56

[수원=뉴스핌] 이지은 기자 = 수원시 권선구 다가구주택에서 발생한 강도 살인사건의 용의자가 이틀 만에 붙잡혔다.

경찰 로고 [사진=뉴스핌DB]

14일 수원서부경찰서에 따르면 용의자 A(30)씨가 전라남도 목포의 한 모텔에 묵고 있다는 것을 확인, 이날 오전 5시경 강도살인 혐의로 긴급 체포했다.

A씨는 지난 12일 수원시 산하기관에서 팀장으로 근무하는 B(45)씨를 흉기로 찔러 숨지게 한 혐의를 받고 있다.

B씨는 같은 날 출근길에 괴한의 습격을 받고 흉기에 찔려 병원으로 이송됐지만 과다출혈로 인해 숨을 거뒀다. 경찰은 사고 지역 주변 CCTV를 통해 도주하는 A씨를 확인, 용의자로 특정해 추적에 나선 이틀 만에 검거했다.

경찰 관계자는 “아직 용의자의 동기는 파악되지 않은 상태이며 현재 조사 중이다”라고 밝혔다.

zeunby@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