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남원시, 광한루 600년 기념 '광한루각' 특별개방

기사등록 :2019-08-14 11:03

[남원=뉴스핌] 이백수 기자 = 전북 남원시가 광한루 600년을 기념하여 광한루각을 8월31일까지 특별 개방한다고 14일 밝혔다.

광한루 건립 의미와 역사・문화적 가치에 대해 공유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기 위해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관광해설사의 설명과 자유 관람 시간으로 구성되며 매일 2회 약 30분 동안 이루어진다.

 

광한루각 전경[사진=남원시청]

시는 그동안 문화재 보존을 위해 특별한 경우를 제외하고는 광한루를 개방하지 않았으나, 관광객들이 광한루원의 진정한 멋을 느끼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밝혔다.

프로그램은 예약자를 우선으로 진행하며, 광한루원 북문매표소 또는 전화를 통해 예약 가능하다.

광한루는 과거 호남에서 가장 뛰어난 경관을 지닌 누각이라 하여 ‘호남제일루’라고 불리었으며, 광한루에서 바라본 아름다운 풍경과 누각의 예술적 극치를 예찬하는 선현들의 시문 182점이 걸려있다.

lbs0964@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