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추석민생대책] 수원 영통구, 추석연휴 공직기강 특별감찰 실시

기사등록 :2019-09-11 11:09

시민들의 안전한 추석 연휴...분위기에 편승한 기강해이 근절

[수원=뉴스핌] 정은아 기자 = 경기 수원시 영통구는 추석 연휴가 끝나는 오는 18일까지 공직기강 확립을 위한 특별 감찰 활동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특히 추석 연휴 기간 중 집중적인 감찰에 나서 연휴 분위기에 편승해 비정상적인 관행과 각종 공무원행동강령 위반행위가 발생하지 않도록 공직기강을 확립하겠다는 방침이다.

영통구청 전경

구는 이번 감찰을 위해 15명으로 구성된 감찰반을 꾸려 시간과 장소를 특정하지 않고 불시에 점검한다. 구체적으로 △금품 향응 선물 수수 등 청탁금지법, 공무원 행동강령 위반행위 △공공청사 보안, 정보통신 보안 등 보안관리 준수실태 △▷근무 중 음주, 당직, 비상근무, 근무지 이탈 등 복무규정 위반행위에 대해 집중 감찰한다.

영통구는 감찰 기간 중 긴급한 현안을 방치하거나 회피해 주민에게 피해를 주는 소극행정 사례를 막고 관행적 비리 및 반복적인 복무위반 행위 적발 시 사안에 따라 신분상 조치 및 관리자의 연대책임을 적용할 방침이다.

구 관계자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고향방문 및 이용시민에게 불편사례가 발생하지 않도록 현업 근무자의 매뉴얼별 근무 이행실태와 유사시를 대비한 비상연락체계 구축여부도 함께 점검하겠다”고 밝혔다.

영통구는 지난 4일 직원들의 청렴문화 확산과 청렴의식 제고의 일환으로 전문 강사를 초빙해 특강을 실시하는 등 행정 신뢰성제고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jea0608@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