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전국

오산시,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48억원 확보

기사등록 :2019-09-11 19:06

오산시니어클럽건립·내삼미동공영주차장·도로개선 등

[오산=뉴스핌] 정은아 기자 = 오산시는 경기도 특별조정교부금 48억원을 확보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확보된 재원은 △오색시장스마트전광판 설치사업 6억원 △내삼미동 제2공영주차장조성공사 10억원 △가장동옹벽재가설공사 8억원 △오산시니어클럽건립공사 10억원 △지곶하수관로개량공사 6억원 △대로3-5호선개선공사 8억원 등이다.

오산시청 전경 [사진=오산시]

시 관계자는 "이번 특별조정교부금은 시민의 안전사고 예방, 오색시장 활성화, 노인일자리 전담기관 설치, 시내교통체증 해소사업 등에 쓰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오산시는 지난 3일 일산 킨텍스에서 치러진 경기도 공모사업 최종 심사에서 온마을이 키우는 교육·창업 마을, 경기 T·E·G Campus 조성사업을 제안, 장려상을 수상하며 특별조정교부금 40억원을 확보했다.

이어 특별조정교부금 48억원을 추가로 확보해 시민들과 약속한 주요사업들이 차질 없이 진행할 수 있는 여건을 마련했다.

곽상욱 오산시장은 "이번에 48억원의 특별조정교부금을 확보한 데에는 지역 도의원들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사업 당위성과 필요성을 경기도에 적극 건의해 이뤄낸 값진 성과"라며 "앞으로도 지역 국회의원, 도의원과 소통과 협치를 통해 국·도비 등 외부재원 확보에 총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jea0608@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