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영상

[영상] ‘초미의 관심사’ 치타 “배우 데뷔해 고향 부산으로 금의환향’’

기사등록 :2019-10-05 17:06

[부산=뉴스핌] 안재용 기자 = 5일 오후 제24회 부산국제영화제 초청작 영화 '초미의 관심사' 야외 무대인사가 부산 해운대구 영화의전당에서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실제 연인’으로 화제를 모은 남연우 감독과 배우 김은영(가수 치타) 등이 참석했다.

래퍼 '치타'로 이름을 알린 김은영은 "어제 모자와 선글라스를 쓰고 몰래 극장에 가서 '초미의 관심사'를 봤는데 눈물이 나왔다"며 "저는 부산 해운대 출신이라 '이게 금의환향'인가 하는 생각이 들었다"고 말했다.

김은영은 영화 속 노래를 불러달라는 요청에 흔쾌히 응하며 가창력을 선보이기도 했다.

 

anpro@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