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핌

주요뉴스스포츠

[MLB] 탬파베이, 휴스턴 꺾고 ALDS 2대2 균형… 최지만은 4출루 '맹활약'

기사등록 :2019-10-09 13:37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탬파베이 레이스가 휴스턴 애스트로스와의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 4차전에서 승리를 거두며 대반격을 예고했다.

탬파베이는 9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 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아메리칸리그 디비전시리즈(ALDS·5전 3선승제) 4차전에서 휴스턴을 4대1로 꺾었다.

휴스턴의 홈에서 2연패를 당하며 벼랑 끝에 몰린 탬파베이는 안방으로 돌아와 2연승을 거두며 시리즈를 2대2 원점으로 돌렸다.

최지만이 4출루 맹활약을 펼쳤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날 3번 타자 겸 1루수로 선발 출전한 최지만은 지난 3차전에서 개인 통산 포스트시즌 첫 홈런포를 신고한 데 이어 4출루 맹활약을 펼치는 등 2타수 1안타 3볼넷 1득점 1삼진을 기록했다.

특히 ALDS 1차전에서 역투를 펼치며 탬파베이 타선을 봉쇄한 저스틴 벌랜더에게 3개의 볼넷을 골라내며 팀 승리에 앞장섰다.

탬파베이가 선취점을 가져갔다. 1회말 1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토미 팜이 선제 솔로포를 쏘아올렸다. 이어 최지만의 볼넷과 아비사일 가르시아의 좌전 안타로 2사 1,2루에서는 트래비스 다노와 조이 웬들이 연속 적시타를 터뜨리며 3대0을 만들었다.

4회말에는 선두타자로 나선 윌리 아디메스가 벌렌더에게 두 번째 피홈런을 안기며 4대0까지 점수차를 벌렸다. 휴스턴은 8회초 로빈슨 치리노스의 솔로포로 추격에 나섰지만, 경기를 뒤집기에는 역부족이었다.

탬파베이는 11일 오전 8시7분 휴스턴 미닛메이드파크에서 ALDS 5차전을 치른다.

 

taehun02@newspim.com

<저작권자©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